Westlife 웨스트라이프 (Gravity, 2010) - 안녕이라 하기 너무 힘들어요 엉엉 Too Hard To Say GoodbyeWestlife 웨스트라이프 (Gravity, 2010) - 안녕이라 하기 너무 힘들어요 엉엉 Too Hard To Say Goodbye

Posted at 2010.12.23 10:24 | Posted in Hear Me...




Gravity 2010 - Too Hard To Say Goodbye
By Westlife



Every time I close my eyes
You're all that I can see
I hold you in my heart
And know you're watching over me

눈을 감을 때마다
당신만이 보이네요
당신을 제 가슴속에 묻어 두었어요
절 보고 있다는 것도 알고 있어요

Standing by your side it felt like I could fly
If I could be half the man that you are in my eyes
And I could face the darkest day
And I fight the tears inside
I can't turn the page or hold back the time

당신 곁에 서서 전 날 수 있다고 느꼈어요
제 눈에 있는 당신의 반이라도 될 수 있다면
가장 어두운 날에 맞서 싸울 수 있을거에요
제 안의 눈물과도 싸울 수 있을거에요
새롭게 시작할 수도, 시간을 잡을 수도 없어요

It's too hard to say goodbye
It's too hard to say goodbye

안녕이라 말하긴 너무 힘들어요 엉엉

From you I learnt it all
You would never let me fall
Love won't come undone
Between a father and his son

당신으로부터 모든 걸 배웠어요
당신은 제가 쓰러지도록 두지 않을거에요
아버지와 아들 사이에서
사랑은 끝나지 않을거에요

Standing by your side it felt like I could fly
If I could be half the man that you are in my eyes
I would face the darkest day fight the tears inside
I can't turn the page or hold back the time

당신 곁에 서서 날 수 있다고 느꼈어요
제 눈에 있는 당신의 반이라도 될 수 있다면
가장 어려운 날에 맞설 수 있을거에요
제 안의 눈물과도 싸울 수 있을거에요
새롭게 시작할 수도, 시간을 잡을 수도 없어요

It's too hard to say goodbye
It's too hard to say goodbye

안녕이라 말하기 너무나 힘드네요 엉엉

There will come a day I'll have to walk alone
And I'll have to make it on my own

그 날이 오겠죠 혼자 걸어야만 하는,
제 힘으로 해내야 할 그날이

You taught me all there is to know
Dad I'll never let you go

제가 알아야 할 모든 걸 가르쳐줬어요
당신을 절대 떠나보낼 수 없어요

Standing by your side it felt like I could fly
If I could be half the man that you are in my eyes
I would face the darkrest day fight back tears inside
I can't turn this page or hold back the time

당신 곁에 서서 전 날 수 있다고 느꼈어요
제 눈에 있는 당신의 반이라도 될 수 있다면
가장 어두운 날에 맞설 수 있을거에요
제 안의 눈물과도 싸울 수 있을거에요
새롭게 시작할 수도, 시간을 잡을 수도 없어요

It's too hard to say goodbye
It's too hard to say goodbye
Just can't say goodbye

안녕이라 말하긴 너무 힘들어요
그저 안녕이라고 할 수 없어요 엉엉 우아앙 우어엉 ㅠ_-)

사랑하는 사람(아버지)을 떠나보내기가 쉽겠는가? 엉엉

Posted by KEN☆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이야 오랜만에 들으니 . 그때의 기억이 떠오릅니다.
    점심 먹고 딱이네요.
    • 2010.12.23 13:09 신고 [Edit/Del]
      ? 무슨 말을 하는건지...
      그때의 기억은 또 뭘 말하는건지...
      이 곡은 발매되지 며칠되지 않은 정규 11집인데...
      한달도 채 되지 않은 곡을...
  3. 가사가 하나하나 와 닿는군요.
    사람은.. 누구나 사랑하는 사람과 떨어져야하는 때가 있는데..
    단순히 이성간의 이별이 아닌.. 죽음이 갈라놓는 다는 부분을 생각하게 되네요.
    슬픈 내용인 반면.. 노래는 너무도 감미롭습니다.
  4. 잘 듣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5. 순간 '안녕이라 말하지마'로 읽을뻔 했습니다.
    멜로디는 좋은데 가사는 슬프군요...
  6. 정말 한동안 정신 없이 시간을 보내었더니~
    지금도 머릿속이 얼얼하네요~^^
    하지만 이렇게 좋은곡으로 잠시 맘을 다듬을 수있어 좋으네요
    잠시 쉬어갑니다..감사합니다.
  7. 전...이런 노래가 좋더라구요..^^
    잘 듣고 갑니다.
  8. 왔어요~
    웨스트라이프의 서정적인 노래 틀어놨어요ㅛ
    약간은 쓸쓸한 분위기이지만 아름답다는~*
  9. 오~ 예전에 정말 좋아했던 웨스트라이프... 잊고 지낸지 오랜데, 신곡을 들으니 감회가 새롭네요. 예전 노래 한 번 찾아서 들어봐야겠어요^^
  10. 잘 듣고 갑니다.
    매번 좋은 음악 감사 합니다.^^
  11. 비밀댓글입니다
  12. 사랑하는 사람을 볼 수 없다는건 정말 너무 힘들죠
    안녕이라 말하기 힘들어요...
    그러니 지금 옆에 있는 사람들에게 최선을 다해 잘해주어야겠어요
  13. 안녕이라 말하기 힘드네요 ㅋㅋ; 옆에 켄님의 센스 엉엉 /ㅅ/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보낸다니 생각도 하기 싫지만
    언젠가 정말 그런날이 오겠죠 .ㅎㅎ
  14. 켄님은 웨스트 라이프 앨범 전체가 소장중인가봐요^^ 부럽습니다.
    광팬이신듯.
    보통 영어 가사 번역 하면 이상한데 전혀 안 그렇군요 가슴에 팍팍..
    잘보고 갑니다^^
  15. 노래 잘듣고 갑니다.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시구용~~
  16. 올만에 댓글을 다는 듯해 죄송한 마음 많습니다.: 켄님~
    언제나 멋진 곡들을 들을 수 있는 블로그 운영에 감사드리며 즐거운 성탄절 한주 만드시길 기도합니다.
    겸해 다시 추워진다니 감기 조심하시구요~ㅎ
  17. 휴.. 오늘 여우 이야기 쓰고 이 곡들으니
    눈물이....ㅠ.ㅠ
  18. 아 .댓글 앞에 "웨스트의라이프의 노래를.... "붙여서 생각해주시면... 오해하셨군요. 네자말을 잘라 썼네요 . ^^
  19. 처음 시작할 때 타이타닉 노래인 줄 알았습니다.
  20. 아... 들으면서 정말 눈물이 왈칵... 부디 혼자 설 수 있도록,
    그리고 언젠가 작별을 드릴 때는 후회하는 일이 없도록
    더 노력하고 더 잘해드려야 겠어요...
  21. 웨스트라이프 간만에 듣네요. mandy 였나? 아마 그 곡을 끝으로 더이상 듣지 않았던것 같은데.
    벌써 그게 5년 전...... 참 시간 빨리 가네요. 다시 듣는 웨스트라이프 목소리는 참 따뜻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