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트라이프 Westlife (World Of Our Own Deluxe Edition, 2002) - You Don't Know웨스트라이프 Westlife (World Of Our Own Deluxe Edition, 2002) - You Don't Know

Posted at 2010.08.31 13:30 | Posted in Hear Me...

 


World Of Our Own Deluxe Edition
By Westlife

 

Nobody knows me yet everyone knows my name
Some people judge me not knowing that I'm the same
Thanks for the offer but I keep my old friends always
But then I get lonely counting the endless days


아무도 나를 알지 못해요 모두들 내 이름은 알고 있음에도
사람들은 내가 변함 없다는 걸 알지도 못하고 날 판단하려 하죠
제안에는 감사하지만 난 항상 내 오랜 친구들을 사귀고 있죠
그렇지만 끊임없는 날들을 세면서 난 외로워지죠


Are you here for me at all?
Do you care for me at all?
Well, this time now I know
I ain't standing alone no more


당신은 정말 나만을 위해 여기 있는 건가요?
당신은 정말 나만을 보살피는건가요?
이제 나는 알아요
난 더 이상 외롭지 않아요


'Cause all I want is love
Someone who can share the pain I feel
And the eyes that stare
Won't stare at me no more


왜냐하면 내가 원하는 모든 것은 사랑이니까요
내가 느끼는 고통을 공유할 수 있는 사람
그리고 나를 노려보는 눈들이
나를 더 이상 노려보지 않는 것
 

'Cause all I need is time
Time for me to open up and show
The person I am
The person you think you know
You don't know,You don't know

 

왜냐하면 내가 필요로 하는 모든 것은 시간이니까요
내가 그 사람이라는 것을 보여줄 수 있는 시간
당신이 알고 있다고 생각하는 그 사람
당신은 몰라요


Some heartfelt emotion Creeping from deep inside
'Cause being this person Is all I've got left to hide


깊은 곳에서부터 살며시 다가오는 진심어린 감정들
왜냐하면 이런 인간이 되는 것은 숨기 위해 남겨진 모든 것들이니까요


Were you here for me at all?
Did you care for me at all?
Last time I was told I ain't standing alone no more


당신은 오직 나를 위해 여기 있었나요?
당신은 정말 나만을 보살피는 건가요?
지난번에 난 나에게 더 이상 외롭지 않다고 말했죠

 
All I need is love
Someone who can share the pain I feel
And the eyes that stare
Won't stare at me no more

 

내게 필요한 모든 것은 사랑이에요
내가 느끼는 고통을 공유할 수 있는 사람
나를 노려보는 눈들이
나를 더 이상 노려보지 않는 것
 

And all I need is time
Time for me to open up and show
The person I am
The person you don't know
You don't know,You don't know
 

그리고 내게 필요한 모든 것은 시간이에요
내가 그 사람이라는 것을 보여줄 수 있는 시간
당신은 그 사람을 몰라요
당신은 몰라요

-----------------------------------------------------------------------------------------------------------
엄청 무쟈게 오랜만에 웨스트라이프인가? 감수성이 무쟈게 예민해지는 날이군...

Posted by KEN☆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피아노 선율이 아름다운 곡이군요... 오랫만에 들렀습니다. ^^
  2. 저도 감수성이 예민해 봤으면 좋겠어요.
    이 음악을 들어도 아무렇지 않은 저를 어찌하면 좋을까요? ㅠ_ㅠ
    귀차니즘 좀 나아지셨어요~?
  3. 노래는 애절하고 보이스는 참 감성적으로 느껴집니다.ㅎㅎ
    특히 마지막 부분이 좋은데요.
    잘 듣고 갑니다.^^
  4. 켄님의 예민해진 감수성 덕분에 잔잔한 웨스트라이프 곡에 커피 한잔 하고 있어요~
    분위기 괜챦은데요~ㅎㅎ
    감사합니다~^^*
  5. 안 듣고 가면 찌를 기세의 웨스트라이프인데요. ㅎㅎ
    음악 들으면서 잠시 머물다 갑니다.
  6. 목소리들이 모두 호소력이 짙네요...
    좋은 음악 잘 듣고 갑니다.^^
  7. 목소리가 호소력이 있는 가수네요^^
  8. 웨스트라이프 노래는 다 좋아요~
    9월 시작을 좋은 노래와 함께해서 행복하네요~~^^
    좋은 하루 시작하세요!!
  9. 오늘도 좋은 노래 잘 듣고 갑니다..
    혹시 신청곡도 받으시나요?
    만약 받으신다면 추억의 팝송 하나 부탁드립니다..Air Supply 노래 중에 KEN님이 선곡해주세요..^^
  10. 에에~ 저도 이 앨범 있는데, 이노래 못들어본거 같은데 -_ㅜ 디럭스 에디션에만 있는 곡인가요?
    역시 노래는 따봉 -_-b
  11. 비 오는 밤에 적적하게 들으니 눈물이 날 만큼 잔잔하면서도 애절하게 다가오네요...
    말씀하신 것처럼 감수성이 자극 받는 느낌이에요.